기사 메일전송
배재대, 2020학년도 수시모집 총력...총장이 직접 나서 홍보 - 입학팀, 상반기 설명회 등 1000여회 개최
  • 기사등록 2019-08-20 19:45:58
기사수정

[라이프타임즈 = 권용상 기자] 배재대학교가 내달 시작될 ‘2020학년도 대입 수시모집’에 총력을 기울이는 모습이다. 


김선재 총장은 19일 서일고를 시작으로 대전지역 고교(서일여고, 대성여고, 우송고, 신탄진고, 둔산여고, 대성고, 호수돈여고 등) 20곳을 직접 찾아 입시홍보에 전념한다.


김 총장은 각 고교를 찾아 진로탐색 기회 제공과 배재대 입학 시 특전 등을 교사‧학생에게 상세히 설명했다.

배재대는 대전‧세종 소재 고교 졸업자가 정원내 최초합격 등록하면 150만 원을 지급하고 있다는 점을 어필하고 있다. 또 IT융합대학과 AI‧전기공학과 신설 등 4차 산업혁명 대응학과와 유아교육과‧간호학과‧항공운항과 등 높은 취업률을 자랑하는 학과를 소개했다.

대입을 준비하는 수험생‧학부모의 궁금증 해소를 위해 ‘자주하는 질문’ 코너도 신설했다. 


수험생‧학부모 대상 입시 상담도 이어간다. 배재대는 이달 말까지 ‘부모와 자녀가 함께하는 오픈 입학상담실’을 열고 수험생 진로탐색에 도움을 주고 있다. 입학사정관과 1대 1 상담이 가능한 창구로 자기소개서 컨설팅 등 입시 상담이 가능하다.

김선재(오른쪽 맨 뒤) 배재대 총장이 대전지역 고교 순회 입시홍보에 돌입해 고교 관계자와 이야기를 나누고 있다.(사진 = 배재대 제공)

소셜 미디어를 활용한 입시 홍보도 열을 올리고 있다. 배재대는 영상 활용이 많은 ‘Z세대’를 겨냥해 유튜브 채널 내 ‘랜선 학과탐방’ 등을 운영 중이다.

유아교육과와 경영학과 재학생이 설명하는 학과 장점 영상이 업로드 돼 수험생의 이해를 돕고 있다. 특히 유아교육과 학생들의 영상은 한 달 새 1100여회가 넘는 조회 수를 보이며 높은 인기를 구가하고 있다. 앞으로 면접 후기, 장학제도, 이벤트 등을 업로드해 수험생에게 ‘알짜 정보’를 제공한다.

김선재 총장은 “4차 산업혁명시대를 이끌 인재 양성으로 교육 비전을 제시하고 있다”며 “총장을 비롯한 전 교직원이 활발히 대입 수시모집에 뛰어들어 배재대의 우수성을 알리고 있다”고 말했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elifetimes.co.kr/news/view.php?idx=12367


기자프로필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수시모집] 충남大, 9.32대1 역대 최고 경쟁률 경신
  •  기사 이미지 [수시모집] 한남大, 최종경쟁률 4.81대 1 소폭상승
  •  기사 이미지 [수시모집] 한밭大, 9511명 지원 6.61대1 경쟁률
문화체육관광부
국민신문고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