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시립미술관, 청년작가 활동지원 위해 대덕연구개발특구 7개 기관과 업무협약 - 시립미술관-연구개발특구본부 청년작가 지원사업 ‘맞손’
  • 기사등록 2019-11-15 12:22:23
기사수정

[라이프타임즈 = 허재희 기자] 대전시립미술관이 청년작가들의 창작활동을 지원하기 위한 대덕연구개발 특구 내 7개 기관과‘청년작가지원사업’을 펼치기로 했다.  


시립미술관, 청년작가 활동지원 위해 대덕연구개발특구 7개 기관과 업무협약 체결 모습.(사진 = 대전시)


대전시립미술관에 따르면 대전시립미술관과 국립중앙과학관, 기초과학연구원, 연구개발특구진흥재단, 한국기계연구원, 한국전자통신연구원, 한국지질자원연구원, 한국표준과학연구원은 14일 시립미술관 대강당에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문화예술도시 조성과 청년작가육성을 위한 상생협력을 약속했다. 


선승혜 대전시립미술관장은 “우리시대 청년들의 시선이 담긴 예술작품을 통해 소통하는 공감미술의 터전을 형성하고 지역미술의 미래기반을 강화하고자 한다”고 밝혔다. 이어“청년작가들에게 지속가능한 창작활동 환경조성을 위한 노력을 이어나가겠다”고 말했다. 


이번 사업은 대전시립미술관의 청년작가 추천 및 컨설팅을 통해 각 기관이 전시 계획을 수립, 해당 작가에게 작가지원비를 지급하고 1년간 기관 내에 작품을 전시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는 사업이다. 


8개 기관은 협약에 따라 ‘청년작가 문화예술 육성 협의회’를 구성하고 실무협의를 통해 본격적인 업무를 추진 해 나갈 예정이다. 


이는 생활고와 부족한 작품 활동 기회 등 어려움을 겪고 있는 청년작가들에게 현실적인 전시 인프라를 제공하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문화체육관광부 예술인 실태조사에 따르면 2018년 기준 예술인 월평균 수입은 72.4만원이다. 


대전시 한선희 문화체육관광국장은 “이번 협약을 통해 대전이 문화예술 도시로서 일보 전진하고 우리 지역 청년예술인들의 무궁한 성장의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며 “지역 작가들이 지역을 넘어 세계무대 속에서 그 가치를 빛낼 수 있도록 육성과 지원에 힘쓰겠다”고 말했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elifetimes.co.kr/news/view.php?idx=13541


기자프로필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계룡문고, 18일 ‘이외수 작가와의 만남’ 개최
  •  기사 이미지 [4·15 총선] 황운하 사직원 제출, 출마 행보 돌입
  •  기사 이미지 대전시교육청, 2019학년도 4분기 유아학비 지원
문화체육관광부
국민신문고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