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시선] 제천시, 제천겨울벚꽃축제 '겨울왕국 제천페스티벌' 개막 - 볼거리, 먹을거리, 즐길거리 등 다채로운 이벤트 진행
  • 기사등록 2019-12-22 22:49:26
기사수정

[라이프타임즈 = 황정훈 기자] 제천겨울벚꽃축제가 지난 20일 개막 겨울왕국 제천페스티벌 시즌 2의 첫 문을 열었다. 


제천겨울벚꽃축제가 점등식을 시작으로 열린 개막행사 모습. (사진 = 제천시)

이날 저녁 점등식으로 시작을 알린 개막행사에서는 DJ DOC의 열정적 무대에 인산인해로 모인 구름관중들이 폭발적인 반응을 보였다. 




공연 이후에 펼쳐진 겨울왕국 제천페스티벌의 하이라이트 겨울왕국 카니발 퍼레이드는 이번 축제의 메인이벤트답게 사람들의 이목을 한 번에 끌며 주 무대에서 중앙공원까지를 화려하게 장식했다.  (사진 = 제천시)

매일 저녁 7시에는 퍼레이드팀과 시민콘테스트 참가자 그리고 시청 읍면동 실과소 직원 및 직능단체원 등 시민참여단이 함께 어우러지는 퍼레이드를 펼칠 예정이다.


지난 21일에는 첫 타자로 용두동 주민 300여 명이 재밌는 복장과 겨울축제를 홍보하는 재치 있는 현수막 등으로 퍼레이드에 참여했다. 


주민자치위원회, 이통장협의회, 바르게살기위원회, 새마을부녀회, 민간사회안전망, 체육회 중심의 주민들은 동 화합과 더불어 겨울왕국 제천페스티벌의 성공을 기원하는 열정적이고 신나는 퍼레이드를 선보였다. 


이러한, 시민들이 참여하는 퍼레이드는 매일 저녁 7시 전문퍼레이드팀과 컬래버레이션을 이뤄 축제 분위기 붐업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같은 날 개장한 스케이트장 및 썰매장에 가득 모인 영월, 원주 등 인근 지역을 비롯한 전국에서 모인 가족과 연인들은 스케이트와 썰매를 즐겼다.


명동갈비골목에서 개막한 핫앤스파이스 푸드페스티벌에서는 빨간오뎅 빨리 먹기대회 등 이벤트와 다채로운 먹을거리로 많은 사람들을 모았다. 


사람들은 추운 날씨에도 밤이 되자 벚꽃 조명 가득한 시내에서 연신 사진을 찍고 퍼레이드에 환호하며 신나하는 모습을 보였다. 


시 관계자는 "작년 보다 화려한 조명과 이벤트로 돌아왔는데 예상보다 훨씬 많은 외지 관람객들이 제천을 직접 찾아주셨다"며, "미약한 불빛으로 시작한 겨울축제가 점점 사람들에게 알려지고 지역상권을 비롯한 지역경제에 획기적인 바람을 넣을 수 있도록 행사 추진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스케이트장 운영 및 음식축제와 더불어 더욱 강력한 시너지 효과를 내고 있는 이번 축제는 내달 11일 열리는 얼음축제로 화룡점정을 찍을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elifetimes.co.kr/news/view.php?idx=14063


기자프로필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4·15 총선] 미래통합당 불법선거감시단, 7일 선거관리위원회 항의방문
  •  기사 이미지 교육부, “1만 커뮤니티로 전국 학교의 집단지성 발휘 할 것”
  •  기사 이미지 보령시,‘맘 편한 도서관’초3까지 이용 확대
문화체육관광부
국민신문고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