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참여] 대전문화재단, ‘대전원로예술인구술채록사업’ 구술자 선정 ‘시민추천’ 으로 - 대전원로예술인구술채록, 지역 예술사 연구와 교육에 활용
  • 기사등록 2019-03-26 17:40:47
기사수정

[라이프타임즈 = 허재희 기자] 대전문화재단은 오는 3월 25일부터 4월 5일까지「2019 대전원로예술인구술채록사업」구술자 선정을 위한 시민 추천 접수를 시행한다고 밝혔다.


대전원로예술인구술채록사업은 지역문화예술인의 역사 속 예술현장에 대한 증언이 담긴 채록(녹취록 및 영상기록)을 사료화 하여, 향후 지역 예술사 연구와 교육에 활용하고자하는 목표를 담은 사업이다.


올해 구술채록 대상자는 2인으로, 2019년 사업의 구술자(증언을 제공하는 원로예술인)로서 참여할 수 있는 자격요건은‘대전에서 30년 이상 활동한 70세 이상의 원로예술인’이다. 다만, 사업 특성을 고려하여 활동상의 사료적 가치가 높고 건강상의 시급성이 인정되는 경우에 한해 65세부터 선정될 수 있다.


이번 사업의 구술자 추천방법은 대전문화재단 홈페이지(www.dcaf.or.kr) 에서 다운받은 추천서 작성 후, 대전문화재단에 4월 5일(금)까지 이메일 (kimjiwon1023@dcaf.or.kr) 혹은 직접 방문(대전광역시 중구 중앙로 32 대전문화재단)을 통해 제출하면 된다.


기타 자세한 내용은‘대전문화재단 홈페이지(www.dcaf.or.kr) → 사업공모/결과’해당 게시물에서 확인할 수 있으며 추천서식도 같은 곳에서 내려 받을 수 있다.


박만우 대표이사는 “2019년은 재단 설립 10주년 및 사업 운영 5개년을 맞이하는 해"라며, “2014년부터 쌓아온 문화예술인 23인의 이야기와 올해 선정된 문화예술인 2인의 이야기를 담은「대전원로예술인구술채록 연구총서」를 발간하여 시민들과 공유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지역문화예술발전에 기여해 오신 분들의 삶과 활동을 잊지 않고 전하기 위한 이번 사업에 많은 관심과 참여 바란다."고 덧붙였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elifetimes.co.kr/news/view.php?idx=8414


기자프로필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대전 동구, 여름철 7개 중점분야 안전종합대책 ‘총력’
  •  기사 이미지 대전도시공사 착한일터 현판 전달
  •  기사 이미지 ‘대전방문의 해’ 성공추진, 대전시 - 코레일과 ‘맞손’
문화체육관광부
국민신문고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